시크릿이 일본에서 데뷔 후 첫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시크릿은 지난 5일부터 오사카, 나고야, 도쿄에서 일본 첫 투어 'Secret 1st Japan Tour 'SECRET TIME' 2012'를 열었는데 각 도시에 자리한 2,500여 석 규모의 제프 공연장에 매번 2,700여 명에 달하는 팬들이 몰려 우려를 단숨에 종식 시켰다고 합니다. 이로써 일본 진출의 첫 교두보를 확실히 다지는 데 성공한 시크릿은 다음부터는 더 큰 규모의 공연장을 선택해 공연을 펼치기로 했습니다.

제가 봐도 이번 시크릿의 공연은 큰 성공이었다고 생각하는데요. 욕심부리지 않고 무작정 한류만을 믿고 뛰어들어 판만 크게 벌렸다 실패했던 다른 가수들과는 달리 확실히 자신들의 자존심까지 세우며 입지를 다지는 공연이었다는 점에서 시크릿은 앞으로 일본에서 또 다른 한류를 일으키는 여주인공들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시크릿은 이번 일본 공연에서 국내 및 일본에서 발표한 한 곡을 합쳐 20곡에 달하는 노래와 안무를 선보였으며 특히 가장 열광적인 반응을 일으켰던 전효성의 개인 무대는 아직도 일본 열도가 후끈거릴 정도로 굉장했다는 평가입니다.

전효성은 일본 공연에서 매번 비욘세의 'Naughty Girl'과 'Crazy in Love'를 노래를 라이브로 연달아 부르며 완벽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는데 지금까지 보았던 전효성의 모습과는 전혀 다른 화끈한 무대였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일본에서는 한국의 비욘세라는 극찬이 쏟아졌다고 하는데요. 현재 인터넷에 올라와 있는 효성의 일본판 비욘세 무대 퍼포먼스를 본 네티즌들 또한 정말 최고의 무대라고 할 만큼 찬사를 보내고 있어 다시 보게 된 효성의 변신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전효성은 이번 일본 콘서트 투어를 위해서 5kg를 더 감량하고 보다 완벽한 무대를 위해 많은 연습을 했다고 합니다. 덕분인지 몸매는 더욱더 완벽해져 팬들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아 버린 것은 물론 글래머스한 몸매는 다른 멤버들에게 볼 수 없는 가장 아찔함을 선사했다고 하지요. 

여기에다 비욘세 춤을 추니 아마 일본 팬들로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최고의 공연을 본 것이 아닐까 싶은데요. 과거 소녀시대 멤버들이 이러한 섹시 퍼포먼스를 콘서트에서 선보여 화제가 된 적이 있었는데 이번 시크릿 전효성의 무대를 본다면 그보다 몇 배는 강력한 파워를 느꼈을 것입니다.



그러고 보면 전효성은 시크릿에서 참 매력적인 멤버로 손꼽힌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한때 시크릿 멤버 징거가 오락프로에 나와 털기 춤 등을 춰 유명해 지니기는 했지만 지금은 전효성이 대세라고 할 수 있을 만큼 가장 성숙해지고 화려한 변신을 꿈꾸는 여성으로 변신했으니까요. 이런 전효성의 모습은 매번 신곡을 발표할 때마다 그 변신에서 알 수 있는데 살짝만 꾸며도 완벽한 몸매 덕분인지 섹시한 모습은 자연스럽게 따라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시크릿은 이번 일본 공연에서 모두가 다 잘해주었고 완벽한 공연으로 찬사를 이끌어 냈습니다. 라이브 실력이 있는 가수들인 만큼 어딜 내놔도 부족함이 없는 무대를 선보였고 전효성의 화끈한 퍼포먼스는 일본 열도의 판을 바꿔버릴 만큼 열광에 빠져들게 만들었으니까요. 그러나 이런 퍼포먼스를 한 번도 보지 못했던 국내 팬들의 아쉬움을 안다면 한 번쯤 국내 무대에서도 선보이는 센스도 있었으면 합니다.

추천은 저희 힘이 됩니다. 글을 재미있게 읽고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view on 추천 손가락
버튼을 눌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로그인 없이도 추천이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루시퍼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