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5.25 무죄판결 MC몽, 벌써 컴백 준비? 충격적 (10)

지난 24일 MC몽이 병역법 위반 협의에 대해서 무죄 판결을 받으면서 완전히 자유로운 몸이 되었습니다.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에 대해서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받았지만 두 번 똑같은 일을 저지를 일도 없기에 실질적으로 MC몽의 승리라고 봐야 한다는 것이지요. 이로써 MC몽은 사회봉사 120시간만 채우면 기존 연예인 활동을 하는데 아무런 지장을 받지 않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모두가 MC몽의 연예인 활동 복귀를 반대하고 있고 여론이 상당히 좋지 않기 때문에 쉽사리 MC몽이 복귀할 거라고는 아무도 상상하지 못했던 것이 사실이지요. 일단 법원의 판결을 떠나 모두 하나같이 MC몽의 가수 활동은 물론 연예인 생활은 끝났다고 봐왔으니까요.

하지만 우리의 예상은 빗나가고 말았습니다. MC몽은 법원의 판결을 이미 예상하고 컴백 준비를 하고 있었기 때문이지요. 이런 정황은 어제 언론 보도를 통해 나왔는데 기사에 따르면 최근 MC몽은 그동안 자택에서 음악 작업에만 몰두해 왔다는 것입니다. 이는 다시 가수로서 컴백을 의미하는 것으로 어느 정도 시간이 조금 흐른 뒤 MC몽이 복귀가 이루어질 가능성이 크지 않나 싶은 생각이 듭니다.

물론 여론의 극심한 비난과 반대가 있겠지만 동정 여론도 만만치 않게 흘러나오는 것은 물론 여성팬들은 남성팬들과 전혀 다르게 생각을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이미 법원에서 무제 판결이 났는데 무슨 문제가 있느냐고 들고 나온다면 명분이 없다는 것입니다.

또한 최근들어 동료연예인들이 부쩍 MC몽을 두둔하고 나섰다는 점이지요. 기부천사로 알려진 가수 김장훈을 비롯해 가수 백지영까지 방송에서 나와 MC몽은 피해자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상처로 얼룩졌다며 눈물을 흘려주는 상황이 펼쳐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특히 백지영은 MC몽이 자신이 겪었던 힘든 그 시간을 똑같이 잘 견디고 있다 말하며 "잘잘못을 따지기도 싫다. 그 친구가 뭘 잘못했건 가족이 나에게 그랬던 것처럼 감싸주고 싶다"라고 옹호를 하고 나섰다는 점입니다. 그러면서 MC몽이 사람을 만나는 것을 두려워한다며 그를 비난했던 모든 사람들이 가해자인 것처럼 묘사했다는 점이지요. 이런 백지영의 발언은 인터넷상에서 논란이 되며 비난을 부르기도 했는데 엄연히 따지고 보면 백지영 사건과 MC몽 사건은 전혀 비교가 안 되는 사건으로 공통된 아픔이라고 보기에는 다소 문제가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MC몽의 무죄 판결이 난 만큼 백지영처럼 MC몽을 두둔하며 컴백을 지원할 동료 연예인들은 앞으로도 늘어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수근도 MC몽의 상황에 대해서 눈물을 흘렸을 정도로 그가 다시 일어서기를 바라고 있고 동료 가수들 또한 눈치를 보고 있지만 MC몽의 컴백을 지지하는 추세로 돌아섰기 때문입니다.

이런 상황을 놓고 보면 MC몽이나 소속사도 강력하게 일단 밀어붙이고 나서 시장의 방향을 살피지 않을까 싶은 생각이 드는데 이미 곡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MC몽으로서는 어차피 바닥을 친 만큼 손해 볼 것 없는 도전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예를 들어 신곡 발표 후 방송활동은 미룬다고 하여도 곡이 어느 정도 인기를 얻고 동정론이 확산되면 적어도 숨통은 트이기 때문에 방송활동도 가속화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MC몽의 이런 스토리는 시청률 상승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그동안 방송사들이 문제가 있던 연예인들을 아무렇지 않게 컴백 시켜온 전력으로 보면 불가능한 컴백도 아니라는 것이지요. 그중 "세바퀴"나 "강심장"이 가장 유력한 프로라고 할 수 있는데 이혁재를 비롯한 수많은 문제 연예인들도 아무렇지 않게 방송을 탄 만큼 MC몽도 어느 정도 기회가 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고 여론의 흐름도 어차피 시간이 지나면 무뎌지고 MC몽이 눈물로 호소하며 흔들리기 마련이라는 것이지요. 더군다나 MC몽은 법적으로 문제없다는 명분까지 얻었으니 그를 비난할 기준도 사라져 버린 거나 마찬가지라는 것입니다. 물론 이런 판결을 내린 법원에 대해 질타를 할 수 있겠지만, 그것도 한계가 있는 만큼 그의 곡 작업이 끝나는 시점이 바로 컴백을 하게 되는 시기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추천은 저의 힘이 됩니다. 글을 재미있게 읽고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view on 추천 손가락
버튼을 눌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로그인 없이도 추천이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루시퍼나인